지역

원주 조합장 선거 열기 고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9개 조합 22명 후보자 자천타천 거론
원주시선관위 31일 후보안내 설명회

【원주】오는 3월 8일 제3회 전국 동시 조합장 선거를 앞두고 원주지역 조합장 후보군 윤곽이 드러나는 등 선거 열기가 달아오르고 있다.

원주에서는 원주·소초·문막·남원주·판부·신림농협과 원주원예농협, 원주축협, 원주산림조합 등 9곳에서 조합장을 뽑는다. 후보로는 22명이 거론되고 있다.

원주농협은 재선에 나선 원경묵(64) 조합장과 이인호(62) 전 상무의 리턴매치가 이뤄질 전망이다. 소초농협은 고영길(64) 조합장의 재선 도전이 확정된 가운데 원연호(60) 전 이사와 전동만(66) 전 이사가 도전장을 내밀었다. 문막농협은 가장 많은 후보자들이 나서 4파전으로 흘러가고 있다. 한창진(63) 조합장의 4선 도전에 맞서 곽후신(66) 전 상임이사, 원준호(60) 빗물나라 대표, 황인도(58) 전 경제상무가 출마할 예정이다.

남원주농협은 강병헌(60) 조합장과 허만설(60) 전 귀래지점 부지점장이 양자 대결을 펼칠 전망이다. 판부농협은 3선을 노리는 배경수(65) 조합장과 박성학(66) 이사의 대결이 예상되지만 박 이사는 아직 출마 여부에 대해 말을 아끼고 있다. 신림농협은 유일하게 현 조합장의 불출마 선언으로 무주공산이 된 상태다. 이남영(60) 전 전무와 최돈수(62) 전 신림면장, 엄주훈(64) 전 이사의 치열한 각축이 포인트다.

유일하게 대의원 투표로 당선자를 가리는 원주원예농협은 심상돈(53) 조합장이 4선을 준비 중이고, 원주축협은 3선 수성에 나선 신동훈(59) 조합장과 김영준(66) 전 이사의 재대결로 굳어지는 양상이다. 원주산림조합은 조두형(68) 조합장과 장용섭(60) 전 전무, 박광수(60) 전 원주시 환경녹지국장 간 3파전으로 대진표가 짜일 전망이다.

원주시선거관리위원회는 오는 31일 오후 3시 시선관위 다목적실에서 전국동시조합장선거 입후보예정자를 위한 설명회를 열어 후보자등록 사무 및 선거운동방법, 제한 금지 규정, 선거법 위반사례 등을 안내한다.

◇원주시선거관리위원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또 하나의 상처, ‘강제징집과 녹화사업’

납북귀환어부 간첩조작사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