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일반

민주 김우영 강원도당위원장 '은평 을' 경선에 홍익표 "이게 맞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홍익표 원내대표 "공당인데 이렇게 하는게 맞느냐"
비공개 회의서도 "해당 행위 방조하는 것 아니냐" 비판

더불어민주당 홍익표 원내대표가 23일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공천관리위원회가 현직 강원도당위원장인 김우영 전 서울 은평구청장의 경선 참여를 결정했다. 그러나 당 지도부 내에서 이에 대한 문제제기가 이뤄지면서 또다시 논란이 되고 있다.

홍익표 원내대표는 23일 김 전 은평구청장의 서울 은평을 경선 참여와 관련 "공당인데 이렇게 하는 게 맞느냐"라며 "앞으로 지속적으로 문제를 제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홍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열린 당 비공개 최고위원회의에서도 "경선 참여의 기회를 주는 것이 맞느냐, 해당행위를 방조하는 것 아니냐"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또 "강원도당위원장이 사표를 제출하고, 수리도 되지 않은 상태에서 다른 지역구에 나오는 것 자체가 해당행위 아니냐. 공천 과정의 신뢰성에 의문이 제기될 수 있으니 제외해야 하는 것 아니냐"고 언급한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발언에 이 대표 등 지도부는 별다른 언급이 없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이날 민주당 공관위는 서울 은평을 지역구에 공천을 신청한 비명(비이재명)계 현역 강병원 의원과 김 전 구청장의 경선을 결정했다.

이미 김 전 구청장은 지난해 12월 서울 은평을 출마를 준비했다가 지도부로부터 주의 조치를 받았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피플 & 피플

이코노미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