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양구 다섯째 아이 출산 축하 이벤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군공공산후조리원 산모에 꽃다발·선물 전달

【양구】최근 양구군의 한 가정에서 다섯째 아이가 태어나 화제다.

주인공은 양구읍에 거주하는 임모(84년생)씨 부부다. 이번 다섯째 아이 출산으로 이들은 4녀1남의 부모가 됐다.

양구군과 군번영회(회장:홍성철)는 4일 오후 3시 군 공공산후조리원에 입소한 다둥이 가족 산모를 위해 다섯째 아이 출산을 축하하는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축하 이벤트는 급속한 고령화와 저출산 시대에 다섯 번째 출산에 의미를 부여하고, 인구 증가와 지역사회 내 출산 친화적 분위기 조성을 위해 마련했다.

이날 분만 취약지 안전한 출산 인프라 구축사업단과 양구군 공공산후조리원, 번영회가 다둥이 가족에게 꽃다발, 선물, 축하금 등을 전달한다. 또 출생신고와 함께 양육수당 등 각종 출산 지원 서비스를 한 번에 신청할 수 있는 ‘출산 서비스 통합처리 신청’을 안내할 예정이다.

서흥원 군수는 “다둥이 출산 축하 이벤트를 통해 결혼, 출산, 육아에 대해 긍정적으로 생각하는 사회적 분위기를 조성하겠다”며 “아이와 부모가 행복한 고장을 만들겠다”고 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피플 & 피플

이코노미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