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고성군 모기 매개 감염병 예방을 위한 집중 홍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고성】고성군은 다음달 말까지 모기 매개 감염병 예방을 위해 지역주민, 의료기관, 군부대를 대상으로 예방수칙에 대한 집중 홍보를 한다.

군에 따르면 최근 지역 내 군부대에서 말라리아 환자 및 도내에서 일본뇌염 환자가 발생, 말라리아 위험지역인 고성군은 2019년 발생한 이래 2023년 첫 말라리아 환자가 발생해 예방수칙 준수와 감염 주의가 그 어느 때 보다 필요하다.

모기 매개 감염병인 말라리아와 일본뇌염은 제3급 법정 감염병으로 말리리아의 경우 지난해 282명에서 올해 567명으로 2배가량 급증하기도 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가장 많이 본 뉴스

    피플 & 피플

    이코노미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