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평창군, 2023년산 공공비축미 매입 추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평창】평창군은 14일 봉평면 봉평농협 농자재판매장 주차장에서 2023년산 공공비축미(건조벼) 매입을 추진했다.

올해 공공비축미곡 매입 품종은 오대벼, 오륜벼이며 매입물량은 수요조사 기준 82톤4,000㎏으로 800㎏들이 톤백으로 전량 매입할 계획이다. 매입가격은 올 10월부터 12월까지 수확기의 전국평균 산지 쌀값을 기준으로 결정되며, 매입 대금은 농가 부담 경감을 위해 수매 시 40㎏ 1포당 3만원을 우선 지급하고, 최종 매입가격 확정 이후 나머지 차액을 12월 말까지 지급하게 된다. 지영진 군 농산물유통과장은 “수매 농가는 벼 출하시 수분함량 13~15% 기준에 맞추고, 쌀 품질관리와 공공비축미 매입 품종을 반드시 지켜 품종 검정 결과 불이익을 받는 일이 생기지 않기를 바란다”며 “매입이 원활히 추진될 수 있도록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농협 등 관련 기관과 긴밀하게 협조하고, 안전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피플 & 피플

이코노미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