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천

7월부터 국산차 가격 30만~50만원대 인하 예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국세청, 국산차 과세표준 18% 하향조정

다음 달부터 출고되는 국산차의 소비자 가격이 30만~50만원 정도 낮아질 전망이다.

국세청은 7월 1일 이후 출고되는 국산차의 세금 부과 기준(과세표준)을 18% 하향 조정한다고 7일 밝혔다.

이에따라 현대자동차 그랜저 54만원, 기아 쏘렌토 52만원, 르노 XM3 30만원, GM 트레일블레이저 33만원 KG모빌리티 토레스는 41만원씩 소비자가격이 떨어질 것으로 보인다.

다만, 이달 말 종료되는 자동차 개소세 인하 조치(출고가 5%→3.5% 탄력세율)가 재연장된다면 과세표준 하향에 따른 세부담 감소 폭은 줄어들게 된다.

세금 인하 효과를 보려면 차량이 7월 1일 이후 출고돼야 한다. 계약 시기는 그보다 전이라도 상관 없다.

기준판매비율은 내달 1일부터 3년간 적용된다. 이후엔 경제 여건 변화를 반영해 비율이 변경될 수 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피플 & 피플

이코노미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