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고

[여론마당] 부모님집에 소방시설 설치를

김은경 평창소방서 대응총괄과 소방위

평창소방서 대응총괄과 소방위 김은경

추석 연휴를 맞아 고향집에 주택용 소방시설을 선물해 화재로부터 사랑하는 가족의 안전을 지키는건 어떨까. 화재를 초기에 발견하고 신속하게 대처하면 인명피해 및 재산피해없이 상황을 마무리할 수 있다. 화재 초기 소화기 1개는 소방차 1대의 위력을 가진다. 소화기·주택화재 경보기는 가까운 대형마트나 온라인몰을 통해 손쉽게 구매할 수 있으며 설치도 간단하다. 이처럼 시중에서 쉽게 구입할 수 있고 설치도 간편한 주택용 소방시설이지만 화재 초기 피해 저감 효과는 굉장히 크다. 화재 대처에서 가장 중요한 건 ‘골든타임’ 5분이다. 부모님의 화재안전을 위하여 “화재 초기에 소방차 한 대의 효과가 있는 소화기”와 “잠든 시간에 화재발생 알람 역할을 하는 주택화재경보기”를 반드시 설치하여 부주의 등에 의한 화재에 대비하여야 한다. 화재는 언제 어디서든 누구에게나 예고 없이 찾아온다. 주택용 소방시설의 중요성을 잊지말고 간단한 소화기와 주택화재 경보기 설치로 혹시 모를 화재로부터 사랑하는 부모님의 안전을 지키길 바란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또 하나의 상처, ‘강제징집과 녹화사업’

납북귀환어부 간첩조작사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