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물일반

[피플&피플]배우 이동욱·가수 샤이니 민호, 전세계 최초 IOC ‘올림픽™ 프렌즈’로 위촉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가수 샤이니 민호
◇배우 이동욱

배우 이동욱과 가수 샤이니 민호가 전세계 최초로 국제올림픽위원회(IOC)의 첫 번째 ‘올림픽™ 프렌즈(Olympic™ friends)’로 선정됐다. 올림픽™ 프렌즈는 선수가 아닌 유명 인사들이 올림픽 무브먼트에 동참해 올림픽 가치를 전파할 수 있도록 IOC가 신설한 프로그램으로, 전 세계에서 최초로 이들이 선정됐다.

이동욱은 2018 평창 동계올림픽·패럴림픽 홍보대사와 패럴림픽 성화 주자로 활동하며 IOC와 인연을 맺었고, 영화와 드라마를 통해 K-컬쳐를 전 세계에 알리는 대표적인 배우이자 1,700만명의 팔로우를 보유한 인스타그램 스타인 점이 올림픽™ 프렌즈에 선정된 이유로 알려졌다.

최고의 K-팝 아이돌인 샤이니의 민호는 평소 만능 스포츠맨으로 방송에서 스포츠의 중요성을 강조하곤 했다.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을 앞두고 당시 미국 영부인 멜라니아 트럼프 여사와 함께 올림픽 성공 개최와 여학생들의 스포츠 활동을 응원하는 행사를 갖기도 했다.

올림픽™ 프렌즈로서 그들의 첫 번째 미션은 내년 1월 강원특별자치도에서 열리는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대회(이하 강원 2024) 홍보다. 이동욱은 오는 4일 대회 50일을 앞두고 열리는 자원봉사자 발대식에 명예 자원봉사자로, 샤이니 민호는 다음 날인 5일 강원특별자치도 춘천의 성화주자로 활동을 시작한다. 이후에는 다양한 영상과 소셜미디어를 통해 대회를 알리고, 대회 기간 중 팬들과의 경기 관람도 예정돼 있다.

두 스타는 더 많은 사람들이 강원 2024를 경험하기를 바란다며 입을 모았다.

이동욱씨는 “2018 평창 동계올림픽 때 홍보대사로서 올림픽의 가치를 배우고 동계스포츠의 매력에 빠졌다. 그때 시작된 인연으로 한국에서 열리는 또 한 번의 올림픽에 참여하게 되어 정말 영광입니다”고 말했다.

샤이니 민호도 “최선을 다해 최고의 기량을 펼쳐야 하고, 많은 분들의 응원을 받는 점 등 가수는 스포츠 선수와 비슷한 점이 많다. 모든 청소년 선수들을 응원하는 마음으로 활동하겠습니다”고 했다.

특히 이들은 “올림픽은 탁월성, 우정, 존중이라는 가치를 실천합니다. 청소년올림픽은 이에 더해 청소년들이 함께 겨루고 배우고 공유하는 법을 배웁니다. 강원 2024가 선수들은 물론 모든 청소년들이 문화와 스포츠를 즐기는 축제가 되기를 바랍니다”라고 소망을 말했다.

한편 내년 1월19일부터 2월1일까지 강원특별자치도(평창, 강릉, 정선, 횡성)에서 개최되는 강원 2024는 아시아 최초의 동계청소년올림픽으로,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의 시설과 유산을 이어받는다. 선수들의 건강한 신체와 도전 정신을 제고하는 스포츠 경기는 물론, 각국 청소년들의 경험을 확대하는 문화·교육 프로그램 등도 마련된다. 80여개국의 1,900여 명의 선수들이 참여하는 역대 최대 규모로 치러질 예정이다.

입장권은 대회 웹사이트(gangwon2024.com)에서 예매할 수 있다. 개회식을 제외한 모든 경기는 무료 관람이 가능하지만, 원활한 관람을 위해 사전에 입장권을 신청해야 한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가장 많이 본 뉴스

    피플 & 피플

    이코노미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