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고성·양양서 해양보호생물 붉은바다거북 사체 잇따라 발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속초】고성과 양양지역에서 해양보호생물인 붉은바다거북 사체가 잇따라 발견되고 있다.

속초해양경찰서(서장:박형민)에 따르면 지난 19일 오후 1시7분께 양양군 남애3리 해수욕장 모래사장에서 붉은바다거북 1마리 사체가 발견됐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해경 순찰팀은 불법포획 흔적이 없는 것을 확인했으며, 국립해양생물자원관을 통해 발견된 거북이 해양보호생물인 붉은바다거북인 것을 확인했다. 속초해경은 이날 발견된 붉은바다거북의 부패가 심해 양양군청에 폐기 목적으로 인계할 예정이다.

이에 앞서 지난 17일에도 고성군 거진항에서 해양보호생물인 붉은바다거북 1마리 사체가 발견돼 국립해양생물자원관에 연구 목적으로 인계됐다.

속초해경 관계자는 “물범, 물개, 바다거북, 좌초·표류된 고래류 등을 발견할 경우 골든타임 내 신속하게 구조될 수 있도록 119나 해양경찰에 신고해 달라”고 말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피플 & 피플

이코노미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