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영월에서 트레킹과 래프팅을 함께 즐기는 복합 레저 스포츠 개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운탄고도1330 동강 더블 트레킹(트레킹+래프팅)’ 성료

【영월】영월군과 강원특별자치도, 강원관광재단은 지난 16일 ‘운탄고도1330’ 1길과 어라연 계곡 일원에서 트레킹과 래프팅을 즐기는 ‘운탄고도1330 동강 더블 트레킹’을 개최했다.

이번 더블 트레킹 참가자들은 동강의 비경 어라연과 한국의 산티아고 운탄고도 등 천혜의 자연 경관을 따라 걸으며 영월의 매력을 만끽했다.

또 집결지 영월관광센터와 관풍헌 등 지역 내 대표 관광지에서 먹거리와 공연 등을 감상하며 휴일을 보냈다.

특히 17일 지역 내 전통 시장에서 물품 등을 구입한 영수증을 영월관광센터 더블 트레킹 부스에 제시하면 일정 금액을 강원상품권으로 환급 해주는 이벤트도 이어진다.

최명서 영월군수는 “ 트레킹과 야간 상설 무료 공연, 문화 야시장 등 관광객들이 영월에 체류하며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을 계속 늘리고 있다”며 “주민들의 정주여건 향상은 물론 관광객에게 특별한 선물을 선사하는 영월이 될 수 있도록 더욱더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운탄고도1330’은 폐광 지역 4개 시·군에 걸쳐 조성한 9개 길로 관광객들에게 크게 인기를 끌며 영월 등 강원 남부권의 대표 관광 브랜드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영월군과 강원특별자치도, 강원관광재단은 지난 16일 영월관광센터 등에서 최명서 영월군수 등이 참석한 가운데 ‘운탄고도1330 동강 더블 트레킹’을 개최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피플 & 피플

이코노미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