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아이들이 올곧게 자라는 배움터 횡성을 만들어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횡성형마을교육공동체 성과 보고회’ 열려
올해 성과 공유…“지역교육 새 모델 안착”

【횡성】지역사회가 연대해 아이들 교육을 책임지는 새로운 모델에 대한 성과 공유 자리가 마련됐다.

횡성형 마을교육공동체 성과보고회가 24일 횡성문화원 발표회장에서 김명기 군수와 표한성 군의회 부의장, 김경녀 횡성교육장, 최현식 사회적협동조합 마을 이사장, 활동가, 주민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횡성군은 지역교육의 새로운 모델로 마을이 아이들을 키우고, 아이들의 배움터가 되는 환경을 만들어 가는 횡성형 마을교육공동체를 운영하면서 주목받고 있다.

사회적협동조합 ‘마을’이 주관한 이날 보고회는 올해 성과를 공유하고 사업 참가자를 격려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횡성안愛 마을, 꿈안愛 아이들’을 주제로, 시상식과 우수사례 발표, 축하 공연 등이 다채롭게 펼쳐졌다.

홍성현 신영에이치에스 대표와 정대환 동서산업 대표가 각각 500만원씩의 장학금을 전달했다.

최현식 마을 이사장은 “이날 성과 보고회를 토대로 앞으로 지역사회와 행정이 횡성의 미래를 보듬고 키우는 일에 적극 나서겠다”며 “맞춤식 프로그램 운영을 통한 지역 교육생태계 구축에 더욱 힘을 모아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가장 많이 본 뉴스

    또 하나의 상처, ‘강제징집과 녹화사업’

    납북귀환어부 간첩조작사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