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증권

주택가격의 80%까지 대출 가능 … ‘생애 최초 주택구입 보금자리론’ 출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한국주택금융공사 강원서부지사

한국주택금융공사 강원서부지사(지사장:전경환)는 생애 처음 주택을 구입할 경우 주택가격의 80%까지 대출을 받을 수 있도록 하는 ‘생애 최초 주택구입 보금자리론’을 29일 출시한다.

생애 최초 주택구입 보금자리론은 주택 소재지 및 유형과 무관하게 LTV를 80%까지, 대출 한도는 4억2,000만원으로 확대 적용된다. 기존 보금자리론은 담보 주택 소재지와 유형에 따라 LTV(주택담보대출비율)을 55~70%를 적용해 대출 한도 3억6,000만원이다.

또 기존에는 생애 처음 주택을 구입할 때 시세 5억 원 아파트 구입 시 3억5,000만원(LTV 70% 적용)까지 대출이 가능했지만 앞으로는 4억 원(LTV 80% 적용)까지 빌릴 수 있게 된다.

생애 최초 주택구입 보금자리론을 통해 LTV 80% 적용 받으려면 한국주택금융공사의 ‘생애최초 특례구입자금보증’ 요건에 부합해야 한다.

생애최초 주택 구입 여부는 부부 기준으로 판단하며, 주택 가격 6억 원, 연소득 7,000만 원 이하, 대출금리 등 다른 대출 요건은 보금자리론과 동일한 기준이 적용된다.

전경환 한국주택금융공사 강원서부지사장은 “생애최초 주택구입 보금자리론이 청년층 등 실수요자의 내 집 마련에 도움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주거비용 부담 완화를 위해 정책모기지의 공적기능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또 하나의 상처, ‘강제징집과 녹화사업’

납북귀환어부 간첩조작사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