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일반

정치인 호감도 1위 오세훈(36%)· 2위 조국(35%)· 3위 이재명(33%)·4위 한동훈(31%)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비호감도…이준석 61%, 홍준표 60%, 이재명·한동훈 58%, 조국 54%, 오세훈 50%

◇오세훈 서울시장. 사진=연합뉴스

대한민국 주요 정치인들 호감도 조사에서 오세훈 서울시장이 1위를 기록했다.

조국혁신당 조국 대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 한동훈 국민의힘 전 비상대책위원장은 그 뒤를 이었다.

한국갤럽이 21일 공개한 정계 인사 6명의 호감도 조사 결과에 따르면 오 시장 36%, 조 대표 35%, 이 대표 33%, 한 전 위원장 31%, 홍준표 대구시장 30%, 개혁신당 이준석 의원 27%였다.

이번 조사는 지난 18∼20일 전국 만 18세 이상 1천2명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성향별로 보면 보수층에서는 오 시장과 한 전 위원장이 각각 56%, 홍 시장이 37% 호감도를 보였다.

진보층에서는 조 대표와 이 대표에게 호감을 표한 비율이 각각 64%, 58%였다.

한 전 위원장을 제외한 5명은 모두 여성보다 남성에서 호감도가 높은 경향을 보였으며 특히 홍 시장의 성별 격차가 가장 컸다고 한국갤럽은 전했다.

비호감도는 이 의원 61%, 홍 시장 60%, 이 대표·한 전 위원장 모두 58%, 조 대표 54%, 오 시장 50%였다.

갤럽은 지난주 자유 응답 방식으로 진행된 '장래 정치 지도자 선호도' 조사 결과 상위 6명을 기준으로 이번 조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9월 진행된 갤럽의 호감도 조사에선 오 시장 35%, 한 전 위원장(당시 법무장관) 33%, 홍 시장 30%, 이 대표 29%였다.

이번 조사는 무작위 추출된 무선전화 가상번호에 전화조사원 인터뷰로 진행됐다. 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 ±3.1%포인트였으며 응답률은 12.2%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고히면 된다.

◇조국 조국혁신당 대표. 사진=연합뉴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피플 & 피플

이코노미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