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물일반

[피플&피플 - CEO아카데미]"4차산업혁명 시대 인문학을 기초로 기업 미래 그리자"

CEO아카데미 9기 10회차
서진영 자의누리 경영연구원장 강연

강원일보 CEO아카데미 10회차 강연이 13일 강원일보사 강당에서 열려 서진영 자의누리경영연구원장이 '인문학으로 펼쳐보는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을 주제로 강연했다. 박승선기자

강원일보CEO아카데미 9기 10회차 강연에 나선 서진영 자의누리 경영연구원 원장(사진)은 지난 13일 강원일보사 강당에서 '인문학으로 펼쳐보는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주제로 도내 경제인들에게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기업들이 나아가야 할 방향 등에 대해 설명했다.

서진영 원장은 이날 기업가들이 가져야 할 꼭 필요한 자세로 사소한 것을 버리고 큰 것을 취한다는 ‘사소취대(捨小取大)’를 꼽았다.

또 동양과 서양 간 인공지능(AI)에 대한 인식 차이를 예로 들며 “동양은 AI를 친구로 인식하는 한편 서양은 경쟁으로 인식한다. AI는 전쟁으로도 사용될 수 있으며 감동을 주는 친구로 둘 수 있다. 이것이 가장 큰 과제”라며 “AI를 당장 이기는 것이 아닌 앞으로 잘 쓰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말했다.

서 원장은 이어 4차 산업혁명의 핵심 키워드로 ‘사이버-물리시스템(Cyber Physical Systems·CPS)’을 지목했다. 그는 “CPS는 사이버공간에서 어떤 작업을 하면 현실 물리 공간에서도 같은 일이 일어나도록 만들어 주는 기술체계”라면서 “도시개발, 교통, 안전 등 행정에 적용하면 과학적 결과 예측과 최적의 추진 방향을 제시할 수 있다”고 했다.

끝으로 “이와 기의 결합으로 모든 존재의 생성과 변화를 설명하는 퇴계 이황의 ‘이기이원론(理氣二元論)’의 철학적 근간을 이해하는 한국이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세상을 앞서 갈 것”이라면서도 “4차 산업혁명 시대가 도래해도 바뀌지 않는 것이 있다면, 그것은 바로 최선을 다하는 모습인 성실과 신뢰”라고 강조했다.

서 원장은 연세대 경영학과 졸업, 서울대 경영학 석·박사, 성균관대 철학박사 학위도 취득한 대한민국 최초의 경영철학자다. 1997년 자의누리 연구원을 창립했고, 대기업 전략·인사평가 컨설팅 등을 수행했다.

강원일보 CEO아카데미 10회차 강연이 13일 강원일보사 강당에서 열려 서진영 자의누리경영연구원장이 '인문학으로 펼쳐보는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을 주제로 강연했다. 박승선기자

피플 & 피플

이코노미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