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포토뉴스]사라지는 춘천 세월교

과거 콧구멍다리로 불리며 춘천지역 시민들의 피서 명소로 사랑받은 신북읍 소양강 상류 세월교의 철거작업이 4일 시작된 가운데 공사 관계자들이 중장비를 동원해 오탁방지망을 설치하는 등 본격적인 철거 준비작업을 벌이고 있다. 박승선기자
과거 콧구멍다리로 불리며 춘천지역 시민들의 피서 명소로 사랑받은 신북읍 소양강 상류 세월교의 철거작업이 4일 시작된 가운데 공사 관계자들이 중장비를 동원해 오탁방지망을 설치하는 등 본격적인 철거 준비작업을 벌이고 있다. 박승선기자
과거 콧구멍다리로 불리며 춘천지역 시민들의 피서 명소로 사랑받은 신북읍 소양강 상류 세월교의 철거작업이 4일 시작된 가운데 공사 관계자들이 중장비를 동원해 오탁방지망을 설치하는 등 본격적인 철거 준비작업을 벌이고 있다. 박승선기자
과거 콧구멍다리로 불리며 춘천지역 시민들의 피서 명소로 사랑받은 신북읍 소양강 상류 세월교의 철거작업이 4일 시작된 가운데 공사 관계자들이 중장비를 동원해 오탁방지망을 설치하는 등 본격적인 철거 준비작업을 벌이고 있다. 박승선기자
과거 콧구멍다리로 불리며 춘천지역 시민들의 피서 명소로 사랑받은 신북읍 소양강 상류 세월교의 철거작업이 4일 시작된 가운데 공사 관계자들이 중장비를 동원해 오탁방지망을 설치하는 등 본격적인 철거 준비작업을 벌이고 있다. 박승선기자
과거 콧구멍다리로 불리며 춘천지역 시민들의 피서 명소로 사랑받은 신북읍 소양강 상류 세월교의 철거작업이 4일 시작된 가운데 공사 관계자들이 중장비를 동원해 오탁방지망을 설치하는 등 본격적인 철거 준비작업을 벌이고 있다. 박승선기자
과거 콧구멍다리로 불리며 춘천지역 시민들의 피서 명소로 사랑받은 신북읍 소양강 상류 세월교의 철거작업이 4일 시작된 가운데 공사 관계자들이 중장비를 동원해 오탁방지망을 설치하는 등 본격적인 철거 준비작업을 벌이고 있다. 박승선기자
과거 콧구멍다리로 불리며 춘천지역 시민들의 피서 명소로 사랑받은 신북읍 소양강 상류 세월교의 철거작업이 4일 시작된 가운데 공사 관계자들이 중장비를 동원해 오탁방지망을 설치하는 등 본격적인 철거 준비작업을 벌이고 있다. 박승선기자
과거 콧구멍다리로 불리며 춘천지역 시민들의 피서 명소로 사랑받은 신북읍 소양강 상류 세월교의 철거작업이 4일 시작된 가운데 공사 관계자들이 중장비를 동원해 오탁방지망을 설치하는 등 본격적인 철거 준비작업을 벌이고 있다. 박승선기자

피플 & 피플

이코노미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