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건/사고

고성 DMZ서 산불…헬기 4대 투입 진화 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그림=연합뉴스

3일 오후 2시43분께 고성군 수동면 사천리 비무장지대(DMZ)에서 산불이 나 산림 당국이 진화 작업에 나섰다.

산불이 난 곳은 남방한계선과 군사분계선(MDL) 사이로, 인력 투입이 어려운 군사지역인 탓에 산림청 헬기 3대와 임차 헬기 1대만 투입돼 불을 끄고 있다. 현장에는 초속 3m 안팎의 약한 바람이 불고 있고, 현재까지 60% 가량 진화된 것으로 알려졌다.

산림 당국은 진화 작업을 마치는 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과 피해 규모를 조사할 방침이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피플 & 피플

이코노미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