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강원대 총장 투표 반영비율 마지막날 확정 … 20일 예정대로 선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교수 67%·직원 23%·학생 10%

제13대 강원대 총장임용후보자선거의 대학 구성원 투표 반영비율이 교수 67%, 직원 23%, 학생 10%로 결정됐다.

강원대 총장임용추천위원회(위원장:이승준)는 지난 2일 교원·직원·학생 3주체 대표자 회의를 열고 제13대 총장임용후보자 투표 반영 비율을 이 같이 확정했다.

이번 3주체 대표자 회의는 지난 1일 밤 늦게까지 진행되고도 결론을 내지 못하면서 사실상 춘천시선거관리위원회에 통보하는 마지막날인 지난 2일 오후에야 결론을 내며 오는 20일 예정대로 투표를 진행하 수 있게 됐다.

투표에 참여하는 선거인단은 교원 993명, 직원 883명, 학생 1만9,696명 등 총 2만1,572명이다.

이번 선거에 등록한 예비후보(가나다순)는 김광호 IT대학 전기전자공학과 교수, 유기억 자연과학대학 생명과학과 교수, 정재연 경영대학 경영·회계학부 교수, 주진형 의과대학 의학과 교수, 최성웅 문화예술·공과대학 에너지자원·산업공학부 교수, 홍성구 사회과학대학 미디어커뮤니케이션학과 교수 등 6명이다.

1차 공개토론회는 오는 7일 오후2시 춘천캠퍼스 60주년기념관에서 열리며 2차는 13일 오후 3시 삼척캠퍼스 그린에너지관, 3차로 15일 오후 2시 춘천캠퍼스 실사구시관에서 각각 열린다.

강원대 총장 후보에 등록한 6명의 예비후보자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피플 & 피플

이코노미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