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물일반

‘강원분권, 여성이 먼저 나간다’…25일 도여성가족연구원서 포럼 개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강원도여성가족연구원(원장:김숙영)은 25일 연구원 1층 강당에서 ‘강원여성포럼(Ⅰ) 강원특별자치도 출범 기념포럼’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정광열 도경제부지사와 박관희 도의회 운영위원회 부위원장을 비롯해 최병수 강원일보 전무이사 등이 참석했다.

강원특별자치도 출범에 앞서 여성들의 목소리를 낼 수 있는 환경이 만들어져야 한다는 의견이 제기됐다.

임미선 도의원은 25일 도여성가족연구원에서 열린 ‘강원특별자치도 출범 기념포럼’에서 “강원특별자치도는 유능한 여성 인재들의 등용문이 돼야 한다”며 “출범 이전에 도내 여성들의 정치대표성을 확대하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갖춰야 한다”고 제안했다.

이날 포럼은 ‘강원분권, 여성이 먼저 나간다’를 주제로 ‘강원특별자치도’의 의미와 가치를 공유하는 자리로 꾸며졌다. 현진권 강원연구원장이 기조강연자로 나서 우리나라의 역사를 짚으며 ‘강원분권국’의 과거와 현안을 조명, 강원분권이 가져오는 여성들의 미래를 진단했다.

강원도여성가족연구원(원장:김숙영)은 25일 연구원 1층 강당에서 ‘강원여성포럼(Ⅰ) 강원특별자치도 출범 기념포럼’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정광열 도경제부지사와 박관희 도의회 운영위원회 부위원장을 비롯해 최병수 강원일보 전무이사 등이 참석했다.

‘강원특별자치도의 비전과 여성의 역할’을 중심으로 김인영 한림대 부총장이 좌장으로 참여한 전문가 세미나도 이어졌다.

전금순 도 여성특별보좌관은 ‘행복하고 안전한 지역사회 조성’에 앞서 환경과 산림, 국방, 농지 등 지역적 특성을 고려한 장기적인 계획을 발표했다. 남미영 한국여성경제인협회 도지회장과 변영혜 도사회보장위원회 위원장도 각각 ‘여성의 경제활동’과 ‘사회적 돌봄’이 가능한 환경에 대해 의견을 공유했다.

정광열 도 경제부지사는 축사를 통해 “새로운 강원특별자치도는 여성의 자유로운 경제활동에 함께할 것”이라며 “다양하고 좋은 목소리가 모일 수 있도록 힘써달라 ”고 당부했다. 박관희 도의회 운영위원회 부위원장도 “특별자치도 출범이라는 영광의 순간은 곧 자치권의 고도화를 뜻한다”며 “도의회에서도 뜻깊은 날에 함께할 수 있도록 전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숙영 도여성가족연구원장은 “여기 계신 모든 분들이 소명의식을 가지고 지혜와 역량을 모아달라”며 “연구원 또한 더 나은 강원을 미래세대에게 전달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이날 행사에는 최병수 강원일보 전무이사를 비롯해 변지량 도민복지특별자문관, 박유남 도민소통특별보좌관, 한경숙 강원여성100인회장, 정명자 한민족통일여성강원도협의회장, 홍기종 도사회복지협의회장, 박진숙 도장애인복지시설협회장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가장 많이 본 뉴스

    피플 & 피플

    이코노미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