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농촌 청소년, 디지털 캠프 눈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상지대 디지털새싹캠프사업단 19~27일까지 캠프 개최
임계면 여량면 초·중학생 참여, 인공지능·소프트웨어 등 교육

◇교육부 등이 주관하는 디지털 새싹 캠프가 지난 19일부터 오는 27일까지 임계청소년문화의집 일원에서 여량면과 임계면 초·중학생 등이 참여한 가운데 열려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정선】농촌지역 청소년들에게는 생소한 인공지능과 소프트웨어를 배울 수 있는 디지털 캠프가 열려 눈길을 끌고 있다.

교육부와 한국과학창의재단이 주관하는 SW·AI교육 캠프의 일환으로 상지대 디지털새싹캠프사업단이 지난 19일부터 오는 27일까지 8회에 걸쳐 디지털 새싹 캠프를 운영하고 있다.

임계청소년문화의집에서 개최되는 이번 캠프에는 겨울방학을 맞이한 임계면과 여량면 초·중학교 학생들이 참여한 가운데 ‘상상의 날개를 펴자!’, ‘내 친구 레고/로봇’ 등을 주제로 캠프를 열고, 소프트웨어와 인공지능에 대한 체험과 교육의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특히 디지털 새싹 캠프 사업단에는 분야별 대학교수들과 보조강사로 외부 전문가, 대학원생 등이 참여하면서 기초부터 전문적인 지식 습득이 가능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김별이(임계중 2년) 학생은 “평소 관심은 많이 있었지만 직접 만들어 보고 체험해 보는 기회가 생겨 매우 의미있고 흥미있는 캠프가 되고 있다”고 말했다.

김수진 임계청소년문화의집 센터장은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디지털새싹캠프를 통해 청소년들이 인공지능 등 다양한 분야에 관심을 갖고 디지털 세상을 주도하는 미래의 인재로 성장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또 하나의 상처, ‘강제징집과 녹화사업’

납북귀환어부 간첩조작사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