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강릉고 야구부 전국대회 16강 진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청룡기 전국고교선수권
대전고에 3대2 승리

강릉고 야구부가 전국대회 2연속 16강 진출에 성공했다.

최재호 감독이 이끄는 강릉고는 17일 서울 신월야구장에서 열린 ‘제77회 청룡기 전국고교야구선수권대회' 32강전에서 대전고를 상대로 3대2 승리를 챙겼다. 지난 황금사자기에 이어 전국대회 2연속 16강 진출이다.

강릉고는 1회 초 공격에서부터 1점을 뽑아냈다. 하지만 이어진 1회 말 대전고가 2점을 얻어내며 단숨에 경기를 뒤집었다. 강릉고는 4회 초 공격에서 득점을 내며 경기를 원점으로 돌렸다. 이어 6회 초에 1점을 더 추가하며 다시 앞서 나갔다. 이후 양 팀은 모두 득점을 추가하지 못했고 경기는 강릉고의 3대2 승리로 마무리됐다.

이날도 강릉고의 강점인 투수진이 빛났다. 지난 1회전 율곡고와의 경기에 이어 3학년 김백산이 다시 선발로 투입됐다. 지난 경기에서 4와 3분의 1이닝을 삼진 3개를 곁들여 무실점으로 막아낸 김백산은 이번 경기에서는 1과 3분의 2이닝 동안 안타 3개와 볼넷 1개를 내주며 2실점 했다.

하지만 강릉고에는 김백산만 있는 것이 아니었다. 김백산에 이어 등판한 3학년 조경민이 남은 7과 3분의 1이닝을 삼진 3개를 곁들여 무실점으로 버텨내며 승리투수가 됐다. 지난 경기에서도 2와 3분의 2이닝을 무실점으로 틀어막은 조경민은 이번 대회에서 10이닝을 소화하며 단 한 개의 실점도 허용하지 않고 있다.

이날 4번 타자 이용현, 6번 황우영, 7번 정재우는 각각 1타점씩을 기록했다.

김백산과 조경민, 3학년 원투펀치를 앞세워 올해 첫 전국대회 8강 진출을 노리고 있는 강릉고는 19일 오후 4시30분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경북고와 16강전을 벌인다.

한편 앞서 지난 16일 대회 1회전을 치른 원주고는 김해고를 3대2로 꺾고 32강에 진출했다. 원주고는 18일 오전 11시30분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광주제일고와 16강 진출을 다툰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메트로폴리탄 뉴욕

라이프

강원의맛·지역의멋

타임머신 여행 라떼는 말이야

가장 많이 본 뉴스